자란다 부모님 찐 후기 "급하게 000할 때 좋은 것 같아요"

다른 집은 자란다🌱
언제, 어떻게 쓰고 있을까?

​✔︎ 왜 자란다를 선택했는지
✔︎ 아이들이 자란다와 어떤 시간을 보내는지
✔︎ 또 부모님에겐 자란다 시간이 어떤 의미인지

​자란다가 부모님을 직접 만나 얘기 나눠봤어요.

첫 번째로 만난 부모님은 10살 초등학교 3학년 관석이네예요. 오랜 시간 외국에서 살다 온 관석이네는 한국 학교 적응을 위해 자란다를 찾았어요. ​

한국어 배움도 필요했지만 코로나로 온라인 수업이 한창일 때라 1학년 학교생활에 적응하는 데에도 도움이 필요했어요.

Q. 자란다, 왜 시작하셨어요?

"저희는 코로나 때문에 한국에 들어온 가족이거든요. 외국에 오래 있다 보니까 한국어가 부족해서 한국어에 특화된 전문 선생님을 찾으면서 자란다를 시작했어요.

한국 초등학교 1학년에 들어갔는데 코로나가 심해지면서 온라인 수업을 했어요. 한국어를 제대로 모르는 상황에서 온라인 수업을 하다 보니까 어려움이 더욱 많더라고요. 그래서 선생님을 빨리 구해야겠다 생각을 했고 좋은 선생님을 자란다에서 추천해 주셨어요."

예상치 않게 한국 학교생활이 더욱 어려워진 상황에서 아이의 적응을 돕기 위해 급하게 선생님이 필요했지만 부모님에게도 정보가 많지 않아 쉽지 않았어요. 그때 지인에게 추천받은 자란다를 통해 여러 선생님과 만나본 끝에 관석이에게 필요한 자란쌤과 함께할 수 있었어요.



Q. 자란다, 써보니 어떠셨어요?

"관석이 자란쌤은 교사 (경험이 있는) 선생님 같은 느낌이었어요. 학교에 적응할 수 있도록 많이 가르쳐 주셨죠. 책을 읽고 그것에 대해 쓰기 시작하고, (자기) 주도 학습하고, 수학 문제집도 선생님이 선별해 주시기도 했어요. 선생님이 신경을 많이 써주시면서 자리를 잡을 수 있도록 많이 도와주셨어요. 아이의 전체적인 것을 끌고 가 주신 거죠."

아이들 학습 지도 경험이 풍부했던 연륜 있는 선생님은 관석이에게 한글 배움뿐 아니라 다양한 과목을 학교 진도에 맞춰 스스로 공부할 수 있도록 도와주셨어요.

초등학교 1학년 입학, 학교생활도 처음인데 낯선 문화와 환경에서 새롭게 시작해야 하는 관석이를 위해 큰 그림을 보고 이끌어 주신 것이죠.

당시 자란쌤의 많은 도움을 받아 관석이는 안정적으로 학교생활에 적응할 수 있었고, 이 시작을 인연으로 지금도 자란다와 수학 정기방문 배움을 함께하고 있어요.



Q. 이럴 때, 자란다! 추천한다면?

"학교나 학원 숙제가 너무 많을 때, 급한 과제물이 생겼을 때처럼 급하게 선생님 찾을 때 좋은 것 같아요."

정보도 별로 없는 낯선 환경에서 우리 아이에게 딱 맞는 선생님이 급하게 필요하다면? 정말 막막할 것 같은 이럴 때, 관석이네는 자란다를 만나 문제를 해결했어요. 다양한 아이들의 상황과 성향을 데이터로 분석해 알맞는 선생님을 추천해 드렸기 때문인데요.

관석이네는 이런 경험을 토대로 학습량이 많아지는 학령기 아이들에게 급하게 배움을 도와줄 사람이 필요할 때도 자란다를 찾으면 좋겠다고 추천해 주셨어요.



처음엔 오랜 외국 생활 후 귀국한 관석이네가 특별한 경우인 것 같았는데요. 얘기를 나누며 생각해 보니 낯선 환경에서 배움을 시작하며 어려움을 겪는 아이들과 부모님이 많았어요.

초등학교 입학이나 새 학년을 시작할 때 학습이나 학교 생활 적응에 도움이 필요한 친구들이 그렇죠. 이런 친구들도 관석이처럼 자란쌤에게 도움받으면 좋을 것 같더라고요.​

자란다는 단순히 지식을 전달하는 것만이 아니라 아이들의 눈높이와 성향에 맞는 배움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데요. 낯선 환경에서 배움을 시작하는 아이들이 즐겁게 배움을 경험하고 자연스럽게 적응하는 데 도움이 될 거예요.

자란다가 처음이시라면,
5,000원 쿠폰을 드려요!

관석이네 친구초대 추천인코드를 입력하고
자란다에 가입하면
5,000원 포인트 쿠폰이 선물로 쏙! 🎁 ​

👉 관석이네 추천인코드 NVGFAN
👉 자란다 앱 다운 https://jaranda.kr

처음 배움, 낯선 학교 생활 적응을
도와줄 딱 맞는 선생님
이 필요하다면
지금, 자란다와 같이하세요. ​


자란다와 놀면서 즐겁게 영어 배우고 있는
8살 초등학교 1학년 태림이네 이야기

″게임, 공놀이, 베이킹… 놀면서 즐겁게 영어 배웠죠”
‘찐’ 자란다 후기가 궁금하다면, 🔴 JARANDA LIVE 자란다 시간을 함께하고 있는 부모님들을 직접 만나 얘기 나누는 [자란다 라이브] 두 번째로 만난 가정은 자란쌤과 즐겁게 놀면서 영어를 배워 온 8살 태림이네예요. 6살 때부터 자란다와 함께한 태림이 부모님은 아이가 즐겁게 놀면서 자연스럽게 영어를 배우길 바랐는데요. 태림이가 자란다와 어떤 시간을 보내며 영어 실력을 쌓았는지

부모님도 자란다와 꿀 같은 시간 보내고 있는
태림이네 이야기

″자란다 시간은 부모에게도 ‘꿀 같은 시간’이에요”
‘찐’ 자란다 후기가 궁금하다면, 🔴 JARANDA LIVE 초등학교 1학년인 태림이는 6살 때부터 자란다와 영어 배움을 함께 했어요. (태림이와 자란다의 즐거운 영어 배움 이야기는 여기에서) 주말 마다 자란쌤과 놀면서 영어를 배우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던 태림이처럼 부모님도 자란다 시간을 뜻깊게 보냈다고 해요. 엄마, 아빠의 일 때문에 급하게 돌봄 공백이 생길 때도 자란다와 함께했고요.

자란다와 같이하면
즐겁게 잘한다 🌱
jaranda | 자란다
아이에게 딱 맞는 프로그램과 단짝선생님, 교구재까지 추천받으세요. 국내 최초, 유일 통합 교육 플랫폼. 아이의 흥미와 성향까지 모두 고려한 완벽한 AI 매칭과 꼼꼼한 수업 관리로 만족도 1위!